주요 내용 섹션으로 이동 앵커 포인트
::: 앵커 포인트

관쯔링 온천 공원(關子嶺溫泉公園)

여행자 평가:4.5 180 건의 리뷰

수요일:09:00 – 23:30

4.1

업데이트 됨:2018-12-13

588

소개

※為保護溫泉源頭,露頭區非經申請不開放進入,但遊客仍可從露頭欄杆處清楚看到溫泉湧出。 관쯔링 온천구역 아래쪽에 위치해 있으며 보천교(寶泉橋)를 지나 들어갈 수 있습니다. 일본 통치 시기 일본군이 관쯔링 일대를 점거한 항일 투쟁가들을 토벌하려다 우연히 이 곳에서 온천 노두(露頭)를 발견하게 되었습니다. 머드 온천은 천질이 특수하며 당시 일본 기술자 하야카와 쇼타로의 감정 후 치료 효과가 있다는 것이 확인되면서 매우 중요시 되었습니다. 이에 관쯔링 온천은 1920년 '대만 제 1 온천'이라 불리게 되었습니다. 현재 공원 안에는 나무데크 보도를 설치해 하오한포(好漢坡)로 이동할 수 있고 징러관 앞 한운교로도 연결됩니다. 야간에는 나무데크 보도를 따라 빛나는 조명 장식이 야간 경치에 아름다움을 더해주며 온천 마을을 더욱 로맨틱하게 만들어 줍니다. 온천욕을 마친 뒤 이 곳에서 한가로이 산책을 하는 것도 큰 즐거움일 것입니다. ※온천수 발원지 보호를 위해 노두 구역은 별도의 신청 없이는 진입할 수 없으나 노두 난간에서 온천수가 솟구치는 것을 보실 수 있습니다.

관광 명소 정보

주소 대만타이난 시바이허 구

카테고리 에코 투어、자연경관、공원、온천휴식、景觀吊橋

영업 시간 무료 입장, 종일 개방

교통

TripAdvisor 리뷰

여행자 평가:4.5 180 건의 리뷰 리뷰 쓰기

여행자 평가

  1. 2 최악
  2. 1 별로
  3. 19 보통
  4. 78 좋음
  5. 80 아주좋음

여행자 유형

  1. 43 가족
  2. 39 커플
  3. 36 나홀로 여행
  4. 6 비지니스
  5. 33 친구
  • bungga

    천안, 대한민국

    여행자 유형:

    커플

    좋았던 경험

    여행자 평가:3 2017-03

    물은 색이 진한 독특한 흙탕물이였고 매끈한 느낌이었습니다. 관자령에 오시면 많은 온천회관들이 있으니 골라서 즐기시면 됩니다. 저희는 경대도가산장에 머물며 일박을했습니다. 식당가에 음식들도 무척 다양했고 즐거운 경험입니다
  • shjeansil

    서울, 대한민국

    여행자 유형:

    나홀로 여행

    관쯔링(관자령) 온천지역!

    여행자 평가:5 2016-05

    대만여행에서 좋은점이 전국 여기저기에 온천 명소가 있다는거죠. 이곳 관쯔링 온천또한 마찬가지입니다. 이곳은 뭣보다 진흙이랑 염류탄산천이 유명합니다. 저는 이지역에서 숙박은 하지 않고 온천만 즐기다 왔습니다 경대산장으로 갔었습니다. 마음껏 머드팩도 가능했습니다
  • WISKAN

    방콕, 타이

    여행자 유형:

    나홀로 여행

    타이난 근교에 있는 관즈링 온천

    여행자 평가:4 2016-05

    타이난 역에서 신잉역까지 열차를 타고 가서 신잉역에서 관즈링 가는 버스를 이용하여도 된다. 가는 길은 쉽지 않지만 온천이 모든 것을 용서한다. 개인탕이 아니면 옷은 입어야한다.
  • amykw

    서울, 대한민국

    여행자 유형:

    친구 동반 여행

    타이난 근처 온천을 즐길수 있는 곳!

    여행자 평가:5 2015-01

    타이난 시내 중심에서 차로 한시간 넘게 이동을 해야해서 번거로움은 있지만 온천을 할수 있다는 장점과 근처에 유명한 음식점이 많이 있어 간단한 여행을 다녀오기 좋은 곳입니다.
  • kawaim26

    琉球, 台湾

    여행자 유형:

    一人旅

    特濃泥風呂でした

    여행자 평가:5 2019-08

    鐡嘉義駅出てすぐのバスターミナルから200mほど離れた乗り場から、バスで60分85元。 不安ならバスターミナルのおじさんに「関子嶺温泉」の字を見せて乗り場を聞くと良いです。 英語も日本語も通じませんが、うー!とかダー!とか擬音で場所を教えてくれます(そもそも乗り場が近くて見えてるので)。 ちなみにバスターミナル内にも関子嶺行きがありましたが、おじさん曰くそれは違うみたいでした。 ローストチキン(美味!)とシイタケ、そしてコーヒーも名物です。 関子嶺統茂温泉会館の日帰り入浴へ行くなら「関子嶺公園」で下車。 私は手前の静楽館に宿泊したので「関子嶺」下車。 前者の泥風呂はシャバシャバ系でしたが、後者は特濃泥風呂をお部屋でいただけました。 なお、2019/9/21〜数日間お祭りをやっていました。 その昔、日本兵が発見した温泉ということもあり、現代では日本文化と現地の文化が融合した不思議なお祭りでした。 温泉街のオリジナルキャラクターは着物をきていましたよ。

1-180 건의 리뷰

모든 리뷰

이 리뷰는 타이난시정부 와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.

주변 관광지

Top
이 브라우저 버전은 지원되지 않습니다. Firefox(새 창 열기) IE11(새 창 열기) Chrome(새 창 열기) Safari(새 창 열기)